소주연, '낭만닥터 김사부2' 종영에 아쉬움 "다들 안녕"

정가을 인턴기자 / 입력 : 2020.02.26 08:05 / 조회 : 331
image
/사진=소주연 인스타그램
배우 소주연이 '낭만닥터 김사부2' 종영에 아쉬움을 표했다.

소주연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낭만닥터 김사부2 다들 안녕~ -아름"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낭만닥터 김사부2'의 출연진의 단체 사진이 담겨 있다. 출연진은 나란히 모여 앉아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며 종영의 아쉬움을 달랬다.

소주연은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 응급의학과 보드시험을 코앞에 둔 전공의 4년 차 윤아름 역을 맡아 호평을 받았다. 특히 소주연은 극 중 김민재와 러브라인을 형성하며 완벽한 케미와 상큼한 비주얼을 자랑했다.

이를 접한 다수의 네티즌들은 "언니 수고했어요", "시즌3 기다릴게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는 지난 25일 16회를 마지막으로 종영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