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재석, 지석진X조세호X이광수와 왜 방바닥에?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2.22 17:30 / 조회 : 681
image
/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로 뭉친 본캐 유재석과 그의 애착 인형 3인방 지석진, 조세호, 이광수가 잊지 못할 '공하나투어' 마지막 밤을 보낸다.

22일 오후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알코올 한 방울 없이 세상 유치하고 해맑게 '공하나투어' 포상휴가를 즐기는 유재석과 지석진, 조세호, 이광수의 우정 여행기가 그려진다.

남자들의 우정이 더 진해지는 가운데 유재석이 방바닥에 딱 붙은 모습이 포착돼 4인방이 또 어떤 유쾌한 시간을 보낼지 궁금증을 키운다.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사진에는 유재석이 방바닥에 껌딱지처럼 착 붙어 있는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나머지 세 사람은 그런 유재석을 진지한 표정으로 지켜보고 있어 대체 그날 밤 ‘공하나투어’ 숙소에서 무슨 일이 있던 건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또 유재석과 친구들은 '방구석 떼창'을 이어가며 깊어가는 밤을 즐긴다. '놀면 뭐하니?' 측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4인방과 유쾌한 시간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방구석 떼창' 선곡 리스트를 미리 공개해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선물한 '공하나투어'를 즐긴 유재석과 절친들은 "오늘을 못 잊을 거 같아"라며 여행의 마지막을 아쉬워했다고 전해진다. 멤버들은 여행을 마무리하며 '공하나투어' 평점을 공개한다. 특히 유재석은 "이 멤버 해외 한 번 가자!"며 의욕을 보여 15년 차 또 다른 인연 김태호 PD를 놀라게 했다는 전언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