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조보아 "박해진, 얼음왕자 같지만 재미있어"

신도림=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1.29 13:56 / 조회 : 485
image
/사진=KBS


배우 조보아가 '포레스트'에서 호흡을 맞춘 박해진에 대해 "얼음왕자 같지만 재미있다"고 말했다.

29일 오후 서울 구로구 신도림 라마다 서울 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KBS 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극본 이선영, 연출 오종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조보아는 외과의 떠오르는 에이스 정영재로 분했다. 조보아는 "영재는 굉장히 당차고 씩씩하고 긍정적인 인물이다. 그러나 어린시절 아픔을 겪고 트라우마가 있다. 이후 성장 과정을 보여준다"고 캐릭터를 소개했다.

박해진과 이번 작품으로 처음 만났던 조보아는 "(박해진이) 겉으론 얼음왕자 같지만 너무 재미있는 분이다. 서로 캐릭터가 잘 맞았다"고 케미를 자랑했다.

'포레스트'는 심장 빼곤 다 가진 남자와 심장 빼곤 다 잃은 여자가 신비로운 숲에서 만나 자신과 숲의 비밀을 파헤쳐 가는 '강제 산골 동거 로맨스' 드라마. 29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