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박해진 "산 속 촬영, 기후적으로 힘들었지만..."

신도림=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1.29 13:57 / 조회 : 367
image
/사진=KBS


배우 박해진이 '포레스트'의 쉽지 않은 촬영 과정을 밝혔다.

29일 오후 서울 구로구 신도림 라마다 서울 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KBS 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극본 이선영, 연출 오종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박해진은 극중 냉철한 완벽주의자인 M&A 전문가 강산혁 역할을 맡았다. 박해진은 "강산혁은 특출난 기업 사냥꾼이다. 다른 목적을 위해 위령산을 찾아갔지만 자신의 과거 비밀을 알게 되고 영재와 사랑에 빠지는 걸 보여준다"고 인물을 소개했다.

이어 "산 속에서 촬영하느라 기후적인 요건 등 힘들었지만 소방대원 분들의 도움으로 잘 촬영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포레스트'는 심장 빼곤 다 가진 남자와 심장 빼곤 다 잃은 여자가 신비로운 숲에서 만나 자신과 숲의 비밀을 파헤쳐 가는 '강제 산골 동거 로맨스' 드라마. 29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