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틀리 해밍턴, 3일째 고열에도 아이스크림 ♥.."아가 아프지 마"

전시윤 인턴기자 / 입력 : 2020.01.21 11:20 / 조회 : 1209
image
/사진=벤틀리 해밍턴 인스타그램


방송인 샘 해밍턴의 아들 벤틀리 해밍턴이 고열로 힘들었던 근황을 전했다.

21일 벤틀리 해밍턴 인스타그램에는 "3일째 고열로 너무 힘들었어요~ 이제는 많이 좋아졌는데 아파서 놀다가 쓰러져 잠들고 속이 열불이 나서 아이스크림도 한 번에 두 개씩 먹었어요~ 아파도 아이스크림은 맛있네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벤틀리는 악어 인형에 기대 잠을 자고 있다. 고열에도 아이스크림을 또 먹고 싶다고 말해 귀여움과 동시에 짠함을 보여줬다.

이에 네티즌들은 "아가 아프지 마", "벤토리야 너가 아프면 이모는 슬퍼져", "고열 저리 가! 아프지 마" 등 댓글을 달았다.

한편 샘 해밍턴과 윌리엄, 벤틀리 부자는 현재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