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찬미 "보컬, 어떻게 발전시켜야 할지 알게 돼"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0.01.20 08:39 / 조회 : 287
image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AOA 멤버 찬미가 MBC '복면가왕'에 출연한 소감을 전했다.

찬미는 20일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지난 12일 방송된 '복면가왕'에 출연한 것에 "혼자 무대에서 한 곡을 다 불러보는 것이 처음이라 너무 떨리고 긴장됐다. 앞으로 보컬적인 측면에서 어떤 부분을 어떻게 더 발전시켜야 할지 구체적으로 알게된 의미있는 무대였다"고 밝혔다.

그는 "좋게 봐주신 분들께 감사드리고 더 노력해서 다음에는 더 멋진 무대 만들겠다"고 감사의 인사를 담은 출연 소감을 전했다.

찬미는 앞서 '복면가왕'에 출연해 1라운드에서 볼빨간사춘기의 '좋다고 말해'를 열창하며 눈에 띄는 음색을 선보이며 라운드 진출을 이어갔다. 이후 2라운드에서는 수지의 ‘홀리데이(HOLIDAY)’를 선곡해 달달한 목소리로 판정단의 마음을 녹였지만 아쉽게 패배했다.

이날 방송에서 연예인 판정단 이윤석은 "목소리가 너무 편안하다"고 평가했으며, 이채영은 "하나도 긴장하지 않은 것 같다"며 판정단을 나른하게 녹아들게 만든 찬미를 호평했다.

한편 찬미는 최근 종영한 웹드라마 '사랑공식 11M', '이런 게놈의 로맨스' 등에 여주인공으로 출연한 바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