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서형 "'아내의 유혹'에서 소리 지른 후 성대 떨림 생겼다"

전시윤 인턴기자 / 입력 : 2020.01.20 08:51 / 조회 : 505
image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철파엠)' 캡처 (김영철 김서형)


배우 김서형이 드라마 촬영 고충을 전했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FM(서울·경기 107.7MHz)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 속 코너 '작지만 확실한 행복'에 배우 김서형이 출연했다.

이날 DJ 김영철은 "'아내의 유혹'에서 소리 지르는 씬을 찍고 쓰러지지 않았나"라고 질문했고, 김서형은 "쓰러졌다"고 답하며 고충을 털어놨다.

이어 김서형은 "촬영 당시 성대가 떨렸는지, (촬영) 이후 목소리 떨림이 생겼다"라고 전했다.

또 드라마 '스카이 캐슬' 촬영에는 "염정아와 둘이 항상 팽팽해야 했다. 그래서 씬 한 컷만 찍어도 많이 지쳤다. 그 당시 나는 매일 화가 나 있었다"라며 "처음부터 에너지를 많이 쏟았다"라고 털어놓기도 했다.

한편 김서형은 SBS 드라마 '아무도 모른다'에 형사 차영진 역으로 출연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