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션이 체질!"..'히트맨' 황우슬혜, 코미디→액션까지 열정 UP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1.10 08:21 / 조회 : 141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영화 '히트맨' 황우슬혜 스틸컷


배우 황우슬혜가 영화 '히트맨'(감독 최원섭)을 통해 반전 액션 연기에 도전했다.

10일 롯데엔터테인먼트 측은 '히트맨'에 출연하는 황우슬혜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영화 '히트맨'은 웹툰 작가가 되고 싶어 국정원을 탈출한 전설의 암살요원 준(권상우 분)이 그리지 말아야 할 1급 기밀을 술김에 그려 버리면서 국정원과 테러리스트의 더블 타깃이 되어 벌어지는 이야기다.

매 작품 다채로운 연기 변신을 선보이며 엉뚱발랄한 코믹 연기의 귀재로 주목받아온 배우 황우슬혜. 그는 '히트맨'에서 폭망 웹툰 작가인 남편 준을 대신해 가정의 생계를 책임지는 든든한 아내 미나 역을 맡았다. 미나는 준이 국정원과 테러리스트에 쫓기게 되면서 덩달아 위험에 처하게 되는 인물로, 마음만은 국정원 에이스 요원에 버금가는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image
/사진=영화 '히트맨' 황우슬혜 스틸컷


황우슬혜는 "액션이 체질이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정말 즐겁게 촬영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각종 고난도의 액션을 선보이며 지금까지의 모습과는 또 다른 반전 매력을 예고한다. 특히 '히트맨'을 통해 강렬한 맨몸 액션에 도전한 그는 촬영이 시작되기 4개월 전부터 액션 스쿨을 찾아 고난도의 훈련을 거듭했고 자신의 키를 훌쩍 뛰어넘는 아찔한 와이어 액션까지 직접 소화해 현장 스태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김철준 무술감독은 "열정이 대단한 배우다. 액션 장면을 훌륭히 소화했고, 관객분들도 코믹, 멜로뿐 아니라 액션도 잘하는 배우임을 느끼게 될 것"이라며 황우슬혜에 대한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히트맨'은 오는 22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