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클래스 향해' 손흥민, 경기력 유럽 17위... 호날두 제쳤다! [CIES 분석]

심혜진 기자 / 입력 : 2019.12.11 05:12 / 조회 : 1137
image
손흥민./AFPBBNews=뉴스1
'손세이셔널' 손흥민(27·토트넘)이 확실하게 '월드클래스' 반열에 오른 듯 하다. 손흥민의 경기력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유벤투스)보다 더 좋다는 결과가 나왔다.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는 10일(한국시간) 유럽 35개 프로축구리그 선수들의 경기력을 평가한 2019~2020 시즌 인스탯 퍼포먼스 인덱스 순위를 발표했다. 손흥민의 이름도 있었다.

CIES는 평가 항목으로는 공격포인트와 소속팀 성적, 선수의 포지션 등이 있었고, 이를 토대로 점수를 만들었다. 한 마디로 높은 점수를 받은 선수가 좋은 경기력을 펼쳤다는 의미다.

손흥민은 공격수 부문에서 총 337점을 얻어 파리 생제르맹(PSG)의 마르코 베라티, 올림피크 리옹의 멤피스 데파이와 함께 공동 17위에 이름을 올렸다. 대단한 성적이다. 이번 시즌 성적만 놓고 봐도 그렇다. 손흥민은 10골 9도움을 기록하며 토트넘을 이끌고 있다. 특히 지난 8일 번리전에서는 약 70m를 혼자서 돌파한 뒤 번리 수비수 6명을 제치고 골을 만들어 영국을 떠들썩하게 만들었다. 벌써부터 올 시즌 최고의 골이라는 찬사가 나오고 있다.

토트넘 선수 중에서 손흥민 홀로 랭크에 이름을 올렸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로 펼쳐보면 맨체스터 시티 리야드 마레즈(362점), 케빈 더 브라위너(354점), 리버풀의 앤드류 로버트슨(353점), 사디오 마네(350점), 피르힐 판 데이크(350점)에 이어 7번째로 높은 순위였다.

무엇보다도 손흥민이 자신의 우상으로 꼽았던 호날두보다 높은 순위에 랭크됐다. 호날두는 332점을 받아 벤 칠웰(레스터시티), 두반 자파타(아탈란타) 등과 함께 공동 25위에 자리했다.

한편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401점을 받아 1위를 차지했다. 아약스의 하킴 지예흐가 377점으로 2위, PSG 킬리안 음바페가 366점으로 3위에 이름을 올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