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애중계' 서장훈 "붐과 '웃음 지향' 중계할 것"

상암=한해선 기자 / 입력 : 2019.11.05 11:25 / 조회 : 519
  • 글자크기조절
image
방송인 서장훈 /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전 농구선수이자 방송인 서장훈이 '편애중계'에서 붐과 '웃음'을 겨냥했다.

5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예능프로그램 '편애중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붐은 "쟁이쟁이 방송쟁이 붐이에요"라고 자기 소개를 하며 "서장훈과 쿵짝을 잘 맞춰 최고의 팀을 만들겠다. '편애중계' 중심에 '서붐'이 있다"고 인사했다.

이에 서장훈은 "붐과 시청자들이 많이 웃을 수 있도록 지향하고 있다. 베테랑 사이에서 우리는 웃음을 위주로 중계를 할 것이다. 좋은 프로그램이다"라고 자신들의 색깔을 밝혔다.

'편애중계'는 인생이라는 링 위에서 작은 도전을 앞두고 있는 일반인들을 위해 서장훈, 붐, 안정환, 김성주, 김병현, 김제동까지 6명의 편애중계진이 현장으로 달려가 이유를 불문하고 오롯이 내 선수만을 편애하고 응원하며 그들의 도전을 중계하는 프로그램. 5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