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지원, 체대 아닌 법대 출신? 깜짝 고백 "진학 원했다"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9.13 07:52 / 조회 : 1101
image
/사진=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프로농구 선수 출신 방송인 우지원이 법대 출신임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다.

13일 재방송된 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우지원이 출연해 친구 한상수를 찾았다.

image
/사진= 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이날 우지원은 "내성적이고 주어진 걸 묵묵히 하는 편이다. 농구에만 전념해서 속내를 잘 털어놓지 않는다"며 "고등학교 때 유일하게 제 속마음을 털어놨던 친구이자 형 같은 존재가 있었다. 고1 때 만났던 친구다. 한상수라고 한다"며 프로그램에 출연을 결심하게 된 계기에 대해 전했다.

이어 "저는 체대가 아닌 법대 출신이다"라며 "체육 특기생이 지원 가능했던 학과 중 법대, 신방과, 행정학과밖에 없어서 법대를 지원했었다"고 밝혔다.

image
/사진= 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우지원은 "연세대는 저하고 김훈, 서장훈, 문경은, 이상민이 있었다"며 "농구 경기 있는 날이면 체육관 앞에 표를 구매하려는 팬들로 들떠서 콘서트장 같았다"고 당시 인기를 회상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