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2' 임지연, 정지훈에 분노 "왜 하필 양아치 집단에?"[별별TV]

장은송 인턴기자 / 입력 : 2019.08.20 21:26 / 조회 : 70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 캡처


드라마 '웰컴2라이프'의 임지연이 정지훈의 결정에 분노를 표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극본 유희경, 연출 김근홍·심소연)에서는 검사직을 그만 두겠다는 이재상(정지훈 분)과 이에 분노한 라시온(임지연 분)의 모습이 담겼다.

라시온은 "뭐 하는 짓이야. 어떻게 한 마디 상의도 없이 퇴사를 결정해"라며 한숨을 내뱉었다. 이재상은 "내 직업, 내가 선택할 권리 있어. 내가 놀겠다는 것도 아니고 더 큰 물로 나가겠다는데 그게 왜"라며 짜증을 냈다.

라시온은 "더 큰 물? 그 율객 양아치 집단? 아까 핸드폰으로 문자 봤어. 이미 가기로 다 결정 했더라. 왜 그걸 너 혼자 결정하냐고. 그리고 왜 하필 율객이야. 힘 있는 나쁜 놈들만 변호하는 그런 곳에"라며 분노를 드러냈다. 이에 이재상은 "못난 놈보다는 나쁜 놈이 나아. 평생 이렇게 찌질하게 살 수 없어"라고 답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