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요한' 희귀병 밝혀낸 지성..기자들에 '스포트라이트'

최유진 인턴기자 / 입력 : 2019.08.16 22:17 / 조회 : 976
image
/사진=SBS 금토드라마 '의사요한' 방송 캡쳐


'의사요한'에서 기자들이 지성을 찾아 병원으로 몰려들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의사요한'(연출 조수원, 극본 김지운)에서는 희귀병을 밝혀낸 차요한(지성 분)이 기자들의 스포트라이트를 한몸에 받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기자들은 차요한이 희귀병을 발견했다는 소식을 듣고 병원을 찾아왔다. 차요한과 강시영(이세영 분)이 타고 있던 엘리베이터가 열리자 기자들과 함께 서 있던 강이문(엄효섭 분)은 "이 분이 바로 통증의학과 교수 차요한입니다"라며 차요한을 소개했다.

이에 기자들은 "현재 환자 상태가 어떻습니까?", "희귀병을 밝혀내신 소감 한마디만 해주시죠"라고 차요한에게 질문했다. 이에 차요한은 "우선 개인정보 노출이 우려되는 관계로 환자에 대해서 자세한 말씀 드리지 못한다는 점 양해 부탁 드립니다. 그리고 저보다는 감염 내과 의료진분들께 문의하는 것이 더 좋을 것 같습니다"라고 말하며 발걸음을 옮겼다.

하지만 이때 한 기자가 "안락사 사건 이후 복귀하신 소감이 어떻습니까?"라고 물으며 차요한을 막아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