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노들' 송재림 "클래식 구별 힘들었지만, 점점 좋아져"

신도림=이건희 기자 / 입력 : 2019.08.01 14:51 / 조회 : 513
image
송재림./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송재림이 클래식에 대한 고충을 토로하면서도 애정을 드러냈다.

1일 오후 서울 신도림 라마다호텔 그랜드볼룸 홀에서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극본 김민주, 연출 이정미·최상열, 이하 '너노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송재림은 "클래식 음악을 들었을 때 구별이 힘들었다"라며 작품 속 마에스트로 역을 맡은 것에 어려움을 토로했다.

그러면서 송재림은 "하지만 이 작품을 통해서 클래식이 점점 좋아졌다"라며 "이 작품을 통해서 지휘를 처음 해보게 됐다"라고 작품 및 클래식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너노들'은 살인 사건이 있었던 '그날'의 기억을 전부 잃은 팀파니스트 홍이영(김세정 분)이 수상한 음치남 장윤(연우진 분)을 만나 잃어버린 진실을 찾아가는 미스터리 로맨틱 코미디로 오는 5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