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맞춤' 남태현-송소희, 의견 차이 극복[별별TV]

문솔 인턴기자 / 입력 : 2019.03.06 00:25 / 조회 : 692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KBS 2TV '입맞춤' 방송화면


'입맞춤'에서 보이스 파트너 1차 공연 준비에 돌입했다.

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새 예능 프로그램 '입맞춤'에서 소유, 송소희, 문별, 펀치, 산들, 남태현, 최정훈, 손태진, 딘딘까지 뮤지션들이 출연해서 자신의 보이스 파트너를 찾기 위해 신경전을 펼쳤다.

송소희는 "팝을 너무 좋아하는데, 영어가사를 국악쪽으로 풀면 듣는 사람이 부담스러워 하는 것 같다 다들"이라고 말했다. 이어 송소희는 "'스물다섯 스물하나' 해도 좋을 것 같아요. 서로 곡도 잘 알고"라고 말했다.

송소희와 남태현은 속전속결로 파트 분배를 했다. 듀엣으로 부르는 화음 파트는 처음으로 맞춰 보는 거라 음정 맞추기가 쉽지 않았다. 둘은 조금씩 의견 차이를 보이기 시작했다.

남태현은 "가장 어려운 파트너가 될 거 같다고 생각은 했지만, 막상 현실이 되니까"라며 "국악을 감싸줄 수 있는 포장지 같은 역할이 돼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고 둘은 서로 조금씩 양보하며 아름다운 화음을 내기에 이르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