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세아 "김병철 선배님 멋짐에 온세상 들썩..꽃길만 걸어요"

최현주 기자 / 입력 : 2019.02.03 15:32 / 조회 : 2596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윤세아 인스타그램
배우 윤세아가 배우 김병철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윤세아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병철 선배님! 저길이 꽃길이요. 꽃길만 걸으소서! 최고의 부부로 사랑받게 해주셔서, 부족한 저를 인내와 끈기로 이끌어 주시고 별빛승혜로 태어나게 해 주셔서 고마워요. 선배님의 멋짐에 온 세상이 들썩이는 오늘이 행복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윤세아와 김병철은 'SKY캐슬'에서 부부 역을 맡아 호흡을 맞췄다. 특히 2일 방송된 JTBC 'SKY 캐슬 비하인드: 감수하시겠습니까?'에서 두 사람은 핑크빛 기류를 보여 화제를 모았다.

한편 김병철은 1974년생으로 올해 나이 46살이며, 윤세아는 1978년생으로 42살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