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뿐인내편' 최수종, 강두에 "유이가 내 과거 아는거 싫다"

이용성 인턴기자 / 입력 : 2019.01.20 20:14 / 조회 : 485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하나뿐인 내 편' 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하나뿐인 내 편'에서 최수종이 강두에 모른 척해달라고 간곡히 부탁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 편'(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에서는 강수일(최수종 분)의 교도소 동기 박동원(강두 분)이 만났다.

박동원은 김도란(유이 분)을 보고 "따님이냐"고 물었다. 박동원은 반가운 마음에 강수일을 얼싸안았지만 강수일을 박동원을 따로 불렀다.

강수일은 "내 딸은 아무것도 몰라. 과거에 뭘 했는지 무슨 일이 있었는지"라고 했다.

이어 강수일은 "나는 내 딸이 내 과거 아는 거 싫어. 할 수 있다면 죽을 때까지 모르게 하고 싶어"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박동원은 "몰랐습니다. 죄송합니다. 형님 과거 절대 알려지지 않도록 조심하겠습니다. 형님 제가 지켜드릴 테니 걱정하지 마십시오"라고 안심시켰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