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유병재X매니저, 티격태격 일본여행기 [별별TV]

이용성 인턴기자 / 입력 : 2018.12.15 23:46 / 조회 : 86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전지적 참견시점' 방송화면 캡처


'전지적 참견시점'에서 유병재와 유병재의 매니저가 일본여행에 나섰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시점'에서는 유병재와 유병재의 매니저가 일본 여행을 떠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평소 애묘가로 불리는 유병재와 매니저는 고양이 섬으로 알려진

일본 아오시마섬에 방문했다. 섬이 온통 고양이들로 가득 차있는 것을 본 이들은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

그러나 행복함도 잠시 유병재와 매니저는 서로 여행에 대해 의견차이를 드러내며 서먹해졌다. 매니저는 "네가 섭섭한 게 있으면 얘기해라"고 얘기하며 '유병재 달래기'에 나섰다.

유병재와 매니저는 숙소에서 술잔을 기울였다. 매니저는 "여행하는데 내가 잔소리가 많았다"고 미안함을 얘기했다. 이들은 "다 풀자"고 말하며 쿨한 모습을 보였다. 냉탕과 온탕을 오고 가는 종잡을 수 없는 관계에 '전참시'출연진로 하여금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