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엔터테인먼트, '올해의 투자기업' 선정됐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8.12.06 17:25 / 조회 : 73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 RM 진 지민 제이홉 슈가 뷔 정국)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대표 방시혁, 이하 빅히트)가 '올해의 투자기업'에 선정됐다.

한국벤처투자㈜는 지난 5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에서 'Korea VC Awards 2018'을 개최했다. 이날 빅히트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모태펀드 수익률 향상에 크게 기여한 공로로 '올해의 투자기업'으로 선정됐다.

권용상 빅히트 CFO는 수상 소감을 통해 "빅히트는 높은 기준과 끊임없는 개선을 통해 엔터테인먼트 업계의 혁신 기업이 되고자 노력해 왔다"며 "빅히트와 비전을 함께하는 외부 투자자들과의 신뢰와 협력이 있었기에 오늘의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다"고 감사를 전했다.

image
지난 5일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서울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에서 개최된 'Korea VC Awards 2018'에서 '올해의 투자기업'에 선정돼 권용상 CFO가 참석, 수상했다. (왼쪽부터) 주형철 한국벤처투자㈜ 대표, 권용상 빅히트 CFO /사진제공=한국벤처투자


빅히트는 대표이사이자 프로듀서인 방시혁이 지난 2005년 설립, 현재 방탄소년단과 이현이 소속돼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