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현미, 57세 나이 잊은 동안 미모 '화제'[스타이슈]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8.10.14 20:14 / 조회 : 66443
image
14일 방송된 KBS 1TV '열린음악회'에 출연한 주현미


가수 주현미가 KBS 1TV '열린음악회'에 출연, 나이를 잊은 동안 미모로 관심을 모았다.

주현미는 14일 오후 방송된 '열린음악회'에서 '신사동 그 사람', '정말 좋았네', '또 만났네요'를 열창했다.

주현미는 1961년생으로 올해 57세다. 화교 3세 출신에 중앙대 약대를 나온 약사로 데뷔 당시 화제를 모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