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 포레스트', 오광록 카메오 출연..꿀잼 예고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8.10.04 07:42 / 조회 : 106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tvN


배우 오광록이 tvN 불금시리즈 '빅 포레스트'(극본 곽경윤·김현희·안용진, 각색 배세영, 연출 박수원)에 카메오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4일 오전 '빅 포레스트' 측은 정상훈(정상훈 분), 청아(최희서 분)의 데이트 현장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오는 5일 방송될 내용이다. 강원도에 있는 보배 할머니 댁에 동행하게 된 상훈 부녀와 청아 모자의 이야기다. 이번 사진에는 드라이브에 나선 상훈과 청아의 모습이 담겨 있다. 뒷좌석에는 꿀잠에 빠진 이름 모를 커플도 함께 포착됐다. 어딘지 어색한 분위기의 두 사람의 표정은 곧이어 벌어질 사건에 대한 궁금증을 더한다.

이어진 사진 속 야인의 비주얼로 등장한 오광록의 모습도 궁금증을 자극한다. 상훈의 차 앞, 대자로 누운 오광록의 깜짝 등장에 동공지진을 일으키는 상훈과 청아의 모습에서 또 어떤 웃픈 상황이 펼쳐질지 벌써부터 폭소를 유발한다.

또한 아이들을 맡기고 서울로 돌아오게 된 상훈과 청아는 히치하이킹 중인 진상 스킨십 커플을 차에 태워 진땀을 뺀다. 그러던 중 산비탈에서 굴러 떨어진 야인(오광록 분)을 만나 그의 집에 초대까지 받는 파란만장한 하루를 보낸다. 과연 상훈과 청아는 서울로 무사히 돌아갈 수 있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무엇보다 전혀 예상치 못한 상황에 놓인 상훈과 청아가 멋쩍었던 워터파크 빨간 팬티 흑역사를 뒤로 하고 한발 더 가까워질 수 있을지도 귀추가 주목된다.

신스틸러 오광록의 특별 출연은 5회 최고의 꿀잼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다양한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강렬한 연기를 선보여 온 오광록은 마치 '나는 자연인이다' 속에 등장할 법한 야인의 모습으로 출연해 싱크로율 200%의 활약을 선보일 전망. 야인 오광록이 선보일 반전 웃음 역시 기대를 더한다.

한편 '빅 포레스트'는 오는 5일 오후 11시 5회가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