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타지오 "강한나, 전속계약 위반행위..법적 대응할것"(전문)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8.07.25 11:34 / 조회 : 1088
image
/사진=스타뉴스


판타지오가 독단적으로 활동 중인 강한나에 대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판타지오는 25일 공식 입장을 내고 "당사는 2013년 강한나와 매니지먼트 전속 계약을 체결 한 후 그 동안 강한나의 드라마, 영화, 광고, 예능 출연 및 중국 활동까지 성실히 매니지먼트 업무를 수행해 왔습니다"라면서 "하지만 올해 3월 강한나로부터 전속계약 해지의 일방적 통보를 받았고, 강한나에게 지속적으로 연락을 시도했으나 사실상 연락이 두절된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후 강한나는 독자적으로 타 드라마 출연 교섭을 하는 등 지난 4개월간 독단적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당사는 이를 전속계약 내용에 명백히 위반되는 행위라고 판단하고 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이에 당사는 전속계약에 의거하여 최근 대한상사중재원에 중재신청서를 접수한 상태이며 향후 적법한 절차 안에서 법적 대응을 해 나갈 것"이라면서 "판타지오와 소속 아티스트들을 사랑해주시는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문제 해결을 위해 조속히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4월 강한나가 소속사 판타지오에 내용증명을 보내고 독자 활동 중이라는 사실이 알려졌다. 강한나 소속사 판타지오는 지난해 말 중국계 대주주 JC그룹이 창업자 나병준 대표를 해임하고 중국 측 대표이사 체제를 선언한 뒤 구성원들이 반발하고 퇴사자들이 발생하는 등 내홍을 겪었다. 이에 강한나 측은 활동에 어려움이 있다며 결별 의사를 피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 판타지오는 "최근까지도 배우 강한나의 정상적인 연예 활동을 지원하고 진행해 왔다"라며 "배우 강한나와 적극적으로 소통하여 원만한 합의를 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그러나 만약, 회사와의 전속계약을 중대하게 위반하는 활동이 진행된다면, 전속계약 상의 회사의 권리와 이익을 보호하기 위해 적법한 절차 안에서 단호하게 법적, 사회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알린 바 있다.

다음은 판타지오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판타지오 입니다.

금일 보도된 건에 대해 공식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당사는 2013년 강한나와 매니지먼트 전속 계약을 체결 한 후 그 동안 강한나의 드라마, 영화, 광고, 예능 출연 및 중국 활동까지 성실히 매니지먼트 업무를 수행해 왔습니다.

하지만 올해 3월 강한나로부터 전속계약 해지의 일방적 통보를 받았고, 강한나에게 지속적으로 연락을 시도했으나 사실상 연락이 두절된 상황입니다.

이후 강한나는 독자적으로 타 드라마 출연 교섭을 하는 등 지난 4개월간 독단적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당사는 이를 전속계약 내용에 명백히 위반되는 행위라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이에 당사는 전속계약에 의거하여 최근 대한상사중재원에 중재신청서를 접수한 상태이며 향후 적법한 절차 안에서 법적 대응을 해 나갈 것입니다.

판타지오와 소속 아티스트들을 사랑해주시는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문제 해결을 위해 조속히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