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러진 최강희X권상우? '추리2' 티저로 추리욕 자극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8.02.01 08:56 / 조회 : 87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추리의 여왕 시즌2' 티저 영상 캡처


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가 티저 영상으로 추리 욕구를 자극했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극본 이성민·연출 최윤석 유영은, 제작 추리의 여왕 시즌2 문전사 에이스토리) 측은 1일 2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추리의 여왕 시즌2'는 장바구니를 던져버린 설옥(최강희 분)과 막강한 추리군단을 거느리고 돌아온 완승(권상우 분)이 크고 작은 사건을 해결하며 숨겨진 진실을 밝혀내는 생활밀착형 추리드라마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는 긴장감이 감도는 음악이 흘러나오고 CCTV 화면에 범인으로 추정되는 뒷모습이 등장해 초반부터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건의 피해자처럼 피를 흘리고 누워있는 완승과 설옥의 모습은 첫 번째 티저에서도 살짝 공개돼 호기심을 증폭시켰던 상황. 두 사람이 잔혹한 범인에게 역공을 당한 것은 아닌지 추리 욕구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곧이어 "경찰은 함정수사까지 벌이고 있습니다"라는 급박한 멘트와 유쾌한 노래가 맞물리면서 사건현장의 분위기가 180도 전환돼 과연 어떤 상황인지 궁금증을 배가시켰다.

이후 피를 흘리며 누워있던 완승과 설옥이 눈을 번쩍 뜬 장면이 이어지며 이들이 범인의 허를 찌르는 추리 수사에 몰입하고 있었음을 보여줬다. 영상 말미에는 함정 수사를 벌이는 두 사람이 이제는 범인을 향해 달려감을 암시, 짜릿하면서도 유쾌한 시즌2의 분위기를 알렸다.

이에 드라마에서 본격적으로 펼쳐질 하완승과 유설옥, 수사 파트너의 짜릿한 추리에도 더욱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추리의 여왕 시즌2'는 오는 28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