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대지도자협, 진천선수촌 쇼트트랙 선수단 격려 방문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7.12.29 09:22 / 조회 : 1870
  • 글자크기조절
image
쇼트트랙 선수단 /사진=대한체육회 제공



국가대표지도자협의회(회장 금호연 유도감독) 임원들이 지난 27일 진천 국가대표선수촌 내 빙상장을 방문해 훈련 중인 쇼트트랙 선수단을 격려했다고 29일 밝혔다.

금호연 감독은 국내에서 개최되는 2018 평창 동계 올림픽대회에서 대한민국 선수단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격려하며 피자 등의 간식을 전달했다.

금 감독은 지도자를 대표해 응원의 말을 전하며 "동계종목 지도자 못지않게 하계종목 지도자들 역시 국내에서 처음으로 개최되는 동계스포츠제전인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와 대한민국 선수단의 선전을 기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