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TV]'매드독' 최원영 아버지 죽인 건 정보석이었다

최서영 인턴기자 / 입력 : 2017.11.16 22:45 / 조회 : 108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2TV 드라마 '매드독' 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매드독'에서 최원영 아버지의 죽음의 비밀이 밝혀졌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수목 드라마 '매드독'(극본 김수진, 연출 황의경, 제작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이매진아시아)에서는 주현기(최원영 분)와 온누리(김혜성 분)의 아버지가 회동했다.

이날 주현기는 차준규(정보석 분)의 지시에 따라 온누리에게 해를 입힌 사람이 자신이라고 밝혔다.

그러자 온누리의 아버지 중앙지검장은 "제가 모르겠습니까? 범인은 차준규 회장의 지시에 따른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검장은 "이제 목표가 같아졌다. 주 회장님 사망도 다들 쉬쉬하지만 차준규 회장의 온실에서 사망했다"라고 말했다.

차준규 회장의 온실을 찾은 주현기의 아버지는 천식으로 숨이 가빠졌었다. 이때 차준규가 주회장의 호흡기를 발로 밟아 부셨고 주회장은 사망하고 만 것이었다.

이에 주현기는 지검장과 악수를 하며 앞으로 같은 목표가 태양생명이라는 것을 인정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