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우태운 "지코가 출연 말렸다..위험하다고"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7.11.10 23:13 / 조회 : 4371
image
/사진=JTBC '믹스나인'


엠넷 '쇼미더머니5'에 출연했던 래퍼 지코의 친형 우태운이 '믹스나인'에 모습을 드러냈다.

우태운은 10일 오후 방송된 JTBC '믹스나인' 스페셜 선공개 영상에 등장했다.

영상에서 우태운은 "뭘하고 싶은 거냐. 래퍼냐 가수냐"는 양현석의 질문에 우태운은 "동생 지코가 '믹스나인' 출연을 말렸다"고 답하며 시선을 모았다.

우태운은 "지코가 형이 '믹스나인' 출연하는 건 뭐라고 하지 않겠는데 나가면 형이 위험할 수도 있다고 조언했다. 막 지치지도 않냐고 그러기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 프로그램 자체가 출연 목적이었다"며 "지코가 저에게 예전에는 그런 말도 안 해줬다"고 말했다.

양현석은 무대를 보고 "'쇼미더머니'를 봤을 때보다 또 늘었다"며 인정했다. 우태운은 버스에 올랐고, 양현석은 "선택한 이유는 랩이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