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킴, '불후' 우승 소감 "덕분에 즐겁게 노래했어요"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7.10.15 09:21 / 조회 : 126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가수 폴킴이 처음으로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 우승을 차지한 소감을 전했다.

폴킴은 15일 자신의 SNS를 통해 "큰아버지가 전화를 주셨다. 예전에 가족 행사 때 제가 음악하는 거 내켜하지 않으셨는데 미안하다고, 수고했다고. 할머니는 저로 인해 아픈 게 다 나으셨다고 하신다. 행복하다. TV 보면서 공연 내내 동하 형이 날 저런 눈빛으로 바라보고 계셨구나 느끼며 감사하고 따뜻했다. 많은 마음 주신 관계자분들께도 감사하다는 말 꼭 전하고 싶다. 덕분에 즐겁게 노래할 수 있었다. 기대 가지고 지켜봐 준 팬들과 친구들도 너무 고맙다"고 남다른 소감을 밝혔다.

폴킴은 지난 14일 방송된 '불후의 명곡' 그대와 함께라서 더 아름다운 노래 특집 편에서 정동하와 함께 듀엣 무대를 선사했다.

폴킴은 이날 정동하가 자랑하고 싶은 동생으로 소개돼 등장했다. 폴킴은 "평정심을 가지려고 굉장히 노력했는데 계속 긴장을 했던 것 같다"고 떨리는 심경을 감추지 못했다.

폴킴은 정동하와 함께 이문세의 '소녀'를 선보인 무대에서 가을 향기를 닮은 맑은 소년 같은 감성 보이스로 깊은 몰입감을 선사했고, 따뜻하고 잔잔하게 심금을 울리는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완성하며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폴킴은 정동하와 결국 최종 우승까지 거머쥐며 스스로에게도 더욱 의미있는 무대가 됐다.

폴킴은 최근 발매한 자신의 첫 정규 앨범 part 1. '길'로 특별한 프로모션 없이 음원 차트 상위권에 안착한 데 이어 서울에 이어 부산 단독 콘서트까지 잇달아 초고속 매진을 기록하는 등 기대되는 차세대 싱어송라이터이자 믿고 듣는 신흥 고막남친으로 빠르게 급부상하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