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곤' 천우희 "첫 드라마 주연, 부담·기대 커"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7.08.30 14:29 / 조회 : 141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천우희가 첫 주연작이 부담이 있다고 털어놨다.

천우희는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진행된 케이블채널 tvN 새 월화드라마 '아르곤'(극본 전영신 주원규 신하은·연출 이윤정, 제작 데이드림엔터테인먼트) 제작발표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천우희는 첫 주연에 대해 "의미라기보다는 더 많이 긴장되고 기대되는 부분이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천우희는 극중 남다른 촉의 열혈 계약직 기자 이연화 역을 맡았다. 천우희는 이 작품을 통해 처음으로 드라마 주연을 맡게 됐다.

그는 "드라마라는 매체가 피드백이 바로 있어서 부담감도 있고 기대도 크다. 매 작품마다 설레고 긴장되는 것 같다. 그런 기분은 굉장히 좋아한다. 의미라기보다는 저에게 주어진 것에 최선을 다하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아르곤'은 가짜 뉴스가 범람하는 세상에서 오직 팩트를 통해 진실을 밝히고자 하는 탐사보도팀 아르곤의 치열한 삶을 그려낸 드라마로 오는 9월 4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