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나은 친여동생' YG 갔다..'175cm 얼짱 프로골퍼' 손새은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7.08.22 18:04 / 조회 : 10506
image
손나은(왼쪽, 사진=스타뉴스)과 손새은(사진=YG스포츠)


톱 걸그룹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23)의 친여동생이자 프로 골퍼 손새은(20)이 '범 YG' 식구가 돼 눈길을 끌고 있다.

손새은은 최근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계열사인 YG스포츠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 손새은은 아마추어 시절부터 수려한 외모와 175cm의 큰 키를 바탕으로 골프계에서 주목을 받았다. 올 7월에는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에 입회, 프로로도 본격 활약하게 됐다.

손새은의 이번 YG 계약이 더욱 주목받고 있는 것은 그녀의 세 살 위 친언니가 인기 걸그룹 에이핑크 멤버이자 연기자인 손나은이기 때문이다.

손나은은 지난 2011년 에이핑크 멤버로 데뷔한 뒤, 그간 빼어난 외모 및 실력을 바탕으로 가요계와 연기 분야 모두에서 인기를 얻었다. 손나은은 현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에 몸담고 있다.

인기 걸그룹 멤버인 언니와 얼짱 프로골퍼 동생인 손나은 손새은 자매가 앞으로 연예계와 스포츠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 지 벌써부터 관심이 쏠린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길혜성|comet@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길혜성 스타뉴스 연예국 스포츠유닛 유닛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