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안전재단 청소년스포츠안전캠프 운영

채준 기자 / 입력 : 2017.08.16 15:31 / 조회 : 158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스포츠안전재단


스포츠안전재단이 ‘청소년 스포츠안전캠프’를 활발히 운영하고 있다.

청소년 스포츠안전캠프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에서 후원하는 ‘생활체육안전교실’사업 일환으로 전국 초‧중‧고 청소년 및 가족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종목 안전체험학습을 통한 스포츠안전문화의식을 높이기 위한 활동이다.

5월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된 캠프는 스포츠안전 이론 및 종목안전 실습(트레킹,생존수영,오리엔티어링,조정,클라이밍,스포츠스태킹 등) 교육을 실시했다.

상반기 총 6개 시도 1,700여명이 안전교육을 수료했고 8월 2~4일에는 서울시체육회에서 주관한 안전캠프가 지역 내 초등학교 및 가족 300명을 대상으로 캠프를 성황리에 마쳤다. 특히, 위급한 상황에 생명을 구할 수 있는 ‘심폐소생술’도 진행되어 참여 학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체육회 관계자는 “재단에서 주최하는 청소년 스포츠안전캠프는 자라나는 청소년 시기에 안전교육을 기반으로 야외캠프 활동을 통해 안전의식과 환경사랑, 협동심을 자연스럽게 기를 수 있어서 참가자들의 반응이 매우 높았다”며 말했다.

재단은 앞으로 캠프운영 만족도를 더욱 높이기 위해 청소년 눈 높이에 맞게 실습위주의 다양한 종목안전체험 및 야외활동 시 일어날 수 있는 재난안전사고에 대한 교육과정을 개발‧보급할 예정이다.

앞으로 ‘생활체육안전교실 청소년안전캠프’는 올해 12월 말까지 4,000여명의 참여를 목표로 하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