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노 시호, 시선 붙드는 시스루 란제리 스타일링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6.11.24 13:44 / 조회 : 4462
  • 글자크기조절
image
야노 시호 / 사진제공=상티


야노 시호가 로맨틱한 란제리 스타일링을 선보이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24일 공개된 란제리 브랜드 상티의 F/W 화보에서 추성훈의 아내이기도 한 일본 모델 야호 시노는 강렬한 레드와 고급스러운 무드의 네이비 컬러 란제리로 과감하면서도 로맨틱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야노 시호는 이밖에도 컵과 레이스의 컬러를 다르게 매치한 투톤 스타일 란제리를 의상과 매치하는 등 다양한 콘셉트를 선보이며 매력을 뽐냈다.

상티 측은 "올 겨울 란제리 트렌드는 화려하면서도 로맨틱한 디테일이 돋보이는

'맥시멈리즘' 스타일이 각광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image
야노 시호 / 사진제공=상티
image
야노 시호 / 사진제공=상티
image
야노 시호 / 사진제공=상티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