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현아, 유기견 팔찌 기부..동물 사랑 앞장 '훈훈'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6.08.03 17:47 / 조회 : 1110
  • 글자크기조절
image


가수 현아가 컴백을 맞아 유기견 후원을 위한 기부운동으로 동물사랑에 앞장섰다.

3일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현아는 최근 소외된 이웃을 위한 후원물품 제작 브랜드 ‘비코’의 유기견 후원 팔찌 70여 개를 구매, 지난 7월 29일 진행된 컴백맞이 합동 인터뷰 참석 취재 기자단을 위해 선물했다.

현아의 팔찌 구매 수익금은 경기도 시흥에 위치한 ‘시흥 엔젤홈’ 유기견 보호소에 18리터 생수 30통으로 ‘가수 김현아 및 국내 연예-문화부 기자 일동’ 이름으로 함께 후원됐다.

현아의 이 같은 선행은 1년만의 솔로 컴백을 앞두고 뜻깊은 시작을 맞고 싶다는 본인의 적극적인 아이디어를 통해 성사됐다. 자신의 컴백 인터뷰를 찾아준 수십 명의 취재단과 함께 특별한 기부활동을 함께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한 것.

현아는 실제 유기견을 직접 입양해 키우고 있는 것은 물론 평소 다수의 방송 및 화보, SNS 등을 통해 유기동물 캠페인에 대한 꾸준한 관심과 애정을 표현해 왔던 스타다.

지난 5월에는 SBS ‘TV 동물농장- 강아지 공장 편’에 게스트로 출연, 잔혹한 동물학대 실태를 소개하며 뜨거운 눈물을 흘리는 등 감동을 전하기도 했다.

이 같은 현아의 착한 선행은 3일 오전, 비코 공식 블로그 및 SNS를 통해 공개되면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 톱 여성 솔로이자 강렬한 카리스마를 지닌 아티스트 현아의 착한 내면이 알려지면서 현재 현아를 향한 네티즌들의 남다른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한편 현아는 지난 1일 미니 5집 ‘어썸’의 타이틀 곡 ‘어때?’를 발표하고 1년여 공백 끝 전격 컴백, 7개 온라인 음원차트 1위를 휩쓸며 컴백과 동시에 압도적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현아는 오는 5일 KBS 2TV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신곡 ‘어때?’의 본격적인 방송활동에 돌입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