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홍진 '곡성', 칸영화제 비경쟁부문 초청..3번째 칸 진출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6.04.14 18:30 / 조회 : 132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곡성' 포스터


나홍진 감독의 3번째 영화 '곡성'이 칸영화제 비경쟁부문에 초청됐다.

칸 국제영화제 사무국은 14일(현지시간) 오전 프랑스 파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나홍진 감독의 신작 '곡성'을 칸영화제 비경쟁부문에 초청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나홍진 감독은 연출한 장편영화 3편이 모두 칸 영화제에 진출하는 진기록을 세웠다.

나홍진 감독은 2008년 2월 개봉한 데뷔작 '추격자'가 그해 제 61회 칸영화제 공식부문인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초청돼 세계 영화인의 주목을 받았다. 2번째 영화 '황해' 역시 2010년 말 개봉하고도 이듬해 칸영화제에서 주목할 만한 시선 부문에 초청됐다.

'곡성'은 한적한 시골 마을에 이상한 일본인이 찾아오면서 괴기스러운 일이 계속 벌어지자 이를 해결하려는 경찰과 박수무당의 이야기를 다룬다. 곽도원과 황정민, 천우희 등이 출연했다. 청소년관람불가 등급을 연이어 받았던 나홍진 감독의 작품 최초로 15세관람가를 받아 오는 5월 12일 개봉을 앞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