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G 연속포' SK 최정 "최근 연습량 늘렸다"

인천=한동훈 기자 / 입력 : 2016.04.10 20:45 / 조회 : 1871
  • 글자크기조절
image
SK 최정. /사진=SK 와이번스 제공



SK 와이번스 최정이 2경기 연속 홈런포를 가동하며 부활을 알렸다.

최정은 10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6 KBO리그 LG 트윈스와의 시즌 세 번째 맞대결에 3번 타자 겸 3루수로 나섰다. 전날 4타수 3안타 1홈런에 이어 이날도 3타수 1안타 1홈런으로 활약하며 팀의 4연승을 이끌었다.

경기 후 최정은 "타격감이 아직 좋다기 보다는 결과가 좋게 나온 것 같다. 타격도 멘탈이 좌우하는데 오늘을 계기로 타석에서 스트레스를 받지 않을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최근 타격이 부진해 연습량을 늘렸다. 그 부분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 팀이 연승 중인데 끊기지 않도록 공, 수에서 좋은 모습 보이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