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가족같은' 박휘순 "회장님 전화..분리수거 때문" 폭소

이지현 기자 / 입력 : 2016.02.14 22:02 / 조회 : 1042
image
/사진=KBS 2TV '개그콘서트' 방송화면 캡처


'개콘'의 '가족같은' 코너에서 박휘순이 가정적인 모습으로 웃음을 줬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개그콘서트'의 '가족같은' 코너에서 박휘순은 한 통의 전화를 받았다.

박휘순은 "네, 회장님. 제가 가서 깔끔하게 정리하겠습니다"라고 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박휘순은 전화 통화를 끝내고 누구냐고 묻는 가족들에게 "부녀회장님이에요"라고 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박휘순은 이어 "부리수거 잘 하라고 전화하셨어요. 바나나우유 버렸었는데 개미 꼬였대요. 깨끗하게 씻으라고 했어요"라고 덧붙여 또 한번 웃음을 안겼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