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연 "유아인, 날 안 어려워해서 당황..계속 들이댔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6.02.03 21:35 / 조회 : 81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좋아해줘' 네이버 무비 토크 라이브


배우 이미연이 후배 배우 유아인이 자신을 어려워하지 않아서 당황했다고 말했다.

이미연은 3일 오후 9시 '좋아해줘' 네이버 무비 토크 라이브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미연은 "실제로 후배 배우들이 날 되게 어려워한다"며 "그런데 촬영장에서 유아인이 날 어려워하지 않아서 당황했다"고 말했다.

이어 "내가 이상형이라고 하는데 그렇다고 하면 오히려 더 어려워하지 않아야 하지 않느냐"고 되묻기도 했다.

이미연은 "유아인은 만나면 만날 수록 계속 들이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좋아해줘'는 대책 없이 '좋아요'를 누르다가 진짜 좋아져 버린 이들의 설레는 로맨스를 그린 작품. 이미연, 유아인, 최지우, 김주혁, 강하늘, 이솜이 출연한다.

'좋아해줘'는 오는 18일 개봉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