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니하니' MC 이수민, '동상이몽'서 깜찍 애교 "뿌잉뿌잉"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6.01.01 09:15 / 조회 : 202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SBS


MC계의 떠오르는 샛별 이수민이 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에 출연해 깜찍한 진행을 선보인다.

오는 2일 방송되는 '동상이몽'은 근육 키우기에 중독된 아들 때문에 고민하는 엄마의 사연으로 꾸며진다.

이날 사상 최연소 패널로 참가한 이수민은 15살이라는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수준급의 진행 실력을 발휘해 출연자들의 귀여움을 독차지 했다. 이수민은 EBS '보니하니'의 MC를 맡으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수민은 깜찍한 손동작과 함께 "뿌잉뿌잉을 선보여 유재석을 비롯한 남성 출연자들의 아빠 미소를 짓게 하는가 하면, 운동 중독 남학생에게는 "오빠는 아직 철이 안 들었다"며 당돌한 직언을 해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