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북' 최자 "설리, 교제 전부터 내 팬이었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5.11.28 01:12 / 조회 : 227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다이나믹 듀오 최자가 연인인 f(x) 설리를 언급했다.

최자는 27일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해 유희열의 질문에 답하며 연인인 설리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최자는 유희열이 "힙합하면 여자들에게 인기가 많느냐"는 질문에 "지금 힙합에 대한 인기가 최고이기 때문에 그럴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답했다.

이어 "여자 친구에게 프리스타일 랩으로 고백한 적이 있나?"라는 질문에는 "사실 내 입장에서는 창피하고 그런 거 싫어한다"라며 "그분(설리)이 먼저 해달라고 졸라서 먼저 하기도 한다"고 말했다.

최자는 "설리는 연인이기 전부터 우리 음악을 좋아했다"고도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