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부상' 김영훈, '이브의 사랑' 촬영 복귀 "걱정 감사"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5.10.14 21:05 / 조회 : 2333
  • 글자크기조절
image
김영훈


MBC 아침드라마 '이브의 사랑' 촬영 중 얼굴 부상을 당했던 배우 김영훈이 촬영 복귀했다.

14일 소속사 코스타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영훈은 최근 '이브의 사랑' 촬영에 복귀했다.

김영훈은 앞서 지난 3일 '이브의 사랑' 촬영 중 이재황과 액션 신을 찍다 서로 호흡이 안 맞아 얼굴을 잘못 맞고 볼 안쪽과 바깥쪽, 입술이 찢어져 응급실에

실려가 응급치료를 받은 바 있다.

김영훈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상처는 가려주는 센스, 촬영은 해야하기에 이 악물고 치료중, 걱정해 주시고 응원해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란 글과 함께 부상 이후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영훈은 이동 중인 차안에서 오른손으로 입술 부위와 볼을 가리고 있다. 특히 예전과 다르게 수척해진 얼굴이 눈길을 끈다.

소속사 측은 "사고 후 휴식을 권유했지만 '이브의 사랑'에 대한 본인의 열정과 의지가 워낙 강해 2~3일 휴식을 취한 뒤 촬영에 복귀했다"며 "김영훈이 많이 힘들었음에도 불구하고 현장에서 이재황과도 서로 위로하며 의연하게 촬영에 임했다"고 전했다.

한편 김영훈은 SBS 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에서 송혜교의 약혼남인 이명호 역으로 눈도장을 찍었으며, KBS 2TV '강력반'에서는 실감 나는 사이코패스 연기를

선보인 바 있다.

'이브의 사랑' 에서는 문현수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