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육룡이' 월화극 대전 압승..'발칙하게고고' 꼴찌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5.10.06 07:05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SBS '육룡이나르샤'


SBS '육룡이 나르샤'가 새 월화극 대전에서 압승을 거두며 쾌조의 출발을 알렸다.

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첫 방송된 '육룡이 나르샤'는 12.3%의 전국일일시청률을 기록했다.(이하 동일 기준)

이는 지난달 29일 종영한 '미세스 캅' 마지막회 시청률(15.8%)보다 3.5%포인트 하락한 수치지만 동시간대 가장 높은 시청률이다.

동시간대 2위는 MBC '화려한 유혹'이 차지했다. '화려한 유혹' 첫 회는 8.5%의 시청률로 순조로운 출발을 알렸다.

반면 KBS 2TV '발칙하게 고고'는 2.2%의 저조한 시청률로 꼴찌를 기록했다.

한편 KBS MBC SBS 등 지상파 3사는 지난 5일 오후 10시 새 월화드라마를 편성하며 첫 회를 공개했다. MBC는 주상욱, 최강희, 차예련을 앞세운 '화려한 유혹'을, SBS는 김명민, 유아인 등이 주도한 '육룡이 나르샤'를, KBS 2TV는 정은지, 이원근 등이 합류한 '발칙하게 고고'를 선택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