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욱·이기우·최종훈 '심야식당' 방문..악플러 누구?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5.08.29 08:54 / 조회 : 126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바람이분다


배우 안재욱, 이기우, 최종훈이 '심야식당'을 방문한다.

'심야식당'(제작 (주)래몽래인 (주)바람이분다, 극본 최대웅 홍윤희, 연출 황인뢰) 측은 29일 방영 예정인 17화 토르티야 반달피자 편의 특별손님인 안재욱, 이기우, 최종훈의 모습이 담긴 촬영 스틸 컷을 공개했다.

토르티야 반달피자 편은 '심야식당'을 둘러싼 인터넷 악성 글이 올라오면서 평온하던 심야식당에 큰 위기가 불어 닥치는 내용을 담았다. 마스터뿐만 아니라 단골손님들에 대해 악의적인 사진과 글이 인터넷에서 화제가 되고 단골손님들은 이 시기에 새로 심야식당을 찾게 된 동수(최종훈 분)와 직장상사(안재욱 분), 근처 피자가게 사장(이기우 분)을 의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서는 다소 심각한 표정으로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는 안재욱과 환한 미소로 음식을 바라보는 이기우, 불안한 표정으로 몸을 구부리고 있는 최종훈의 모습이 담겨있어 누가 심야식당 악플러인지 누가 해커인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제작사 측은 "이번 편에서는 언제나 심각한 사회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인터넷 악성댓글과 악플러에 대한 이야기를 다룰 예정"이라며 "겉모습만으로 판단할 수 없을 정도로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있는 '심야식당' 악플러와 해커가 누구인지 어떻게 진실이 밝혀질 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