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아이유 "박명수와 생각 섞여 좋다"

홍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15.08.01 19:18 / 조회 : 104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쳐


'무한도전' 아이유가 박명수와 합의점을 찾았다.

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무한도전 가요제' 준비를 위한 다섯 번째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아이유는 "저와 박명수 선생님의 생각이 섞여서 좋다"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명수는 아이유의 작업실을 찾았다.

지난 방송에서 타협점을 찾지 못했던 박명수와 아이유는 진지하게 편곡 작업을 상의하며 합의점에 도달했다.

아이유와 곡 작업 뒤 이어진 인터뷰에서 박명수는 "저의 캐릭터 느낌을 잘 살려줘서, 두 가지 음악을 할 수 있어 만족스럽다"고 밝혔다.

아이유는 "박명수 선생님과 음악적인 생각이 마침내 섞였다"고 말해 훈훈한 장면을 연출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