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 스킨십을 거부하는 딸 등장...'사춘기에요'

오누리 인턴기자 / 입력 : 2015.07.18 21:27 / 조회 : 350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 방송화면 캡쳐


딸과의 스킨십을 원하는 아빠와 완강히 거부하는 딸의 사연이 전해졌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에서는 스킨십을 거부하는 딸의 모습이 고민이라는 아빠가 등장했다.

이날 출연한 아빠 오신씨는 "둘째가 중3이라 완강히 거부하고 있다"며 "사춘기라 그런 것 같다"고 고민을 털어놓았다.

이에 딸 오륜씨는 "손만 잡는게 아니고 엉덩이랑 허벅지를 만진다"고 말해 주위를 경악시켰다. 이어 "몸도 마음도 컸다고 생각했는데 아기 대하듯 다룬다"며 싫은 표정을 가감없이 드러내었다.

하지만 오신씨는 "표현을 더하냐 덜하냐의 차이다", "결혼한 이후에 멀어질까봐 그랬다"라며 딸바보의 면모를 드러내 주위를 안타깝게했다.

패널 김구라는 아빠의 편을 들며 "표현이 습관이 되어야 한다", "시간이 지나면 되질 않는다"며 덧붙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