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박진영, "가요제 출전, 유재석만 생각했다"

홍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15.07.18 19:00 / 조회 : 111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쳐


가수 박진영이 '무한도전' 가요제 출전에 대해 오로지 유재석만 생각했다고 말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무한도전 가요제 준비를 위한 무한도전 멤버들과 파트너들과의 만남이 이어졌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과 한 팀이 된 박진영은 그간 유재석에게 쌓아왔던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박진영은 유재석과 파트너가 될 당시를 회상하며 "오로지 재석씨를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박진영은 2년 전 유재석이 유희열과 파트너가 되어 가요제를 준비할 당시 유희열이 유재석의 한을 풀어주지 못했다며 "끼 없는 사람은 끼있는 사람을 못알아본다"고 말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한편 '무한도전 가요제' 파트너는 유재석-박진영, 정형돈-혁오, 하하-자이언티, 광희-GD&태양, 박명수-아이유, 정준하-윤상으로 결정됐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