빽가, 사업가 변신 "월매출 2억..가난 정말 싫었다"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5.03.03 10:54 / 조회 : 1427
image


코요태 빽가가 사업가로 변신한 모습을 공개한다.

빽가는 최근 진행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스튜디오부터 선인장 카페, 고깃집까지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며 총 월매출 2억 가량을 달성하고 있다"고 밝혔다.

빽가는 사업을 구상하고 있는 시청자들을 위해 "확고한 신념을 가져라, SNS를 활용하라, 사장이 직접 뛰어야 한다" 등 3대 사업노하우를 공개하시도 했다.

빽가는 '택시' MC들이 사업에 몰두하는 이유를 묻자 "어렸을 때 겪었던 지긋지긋한 가난이 싫었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3일 밤 12시 20분 방송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