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혁, 아들 입학식 참석..'자상한 아빠'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5.03.03 09:11 / 조회 : 26327
image
장혁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촬영장 밖에서는 자상한 아빠.

배우 장혁이 드라마 촬영 중 짬을 내 아들의 입학식에 함께했다.

장혁은 지난 2일 아들 재현군의 초등학교 입학식에 참석했다. 단출한 차림으로 입학식 현장에 함께 한 장혁은 동료 학부형과도 인사를 나누며 아들의 입학을 지켜봤다.

현장을 함께 동료 학부모는 "모자를 푹 눌러쓴 모습이었지만 장혁을 알아보는 것은 어렵지 않았다"며 "자상한 아빠라는 느낌이었다. 행동 하나하나가 매너 있었다"고 귀띔했다.

영화 '순수의 시대'의 개봉을 준비하면서 지난해부터 드라마 '운명처럼 널 사랑해'와 '빛나거나 미치거나'를 연이어 촬영하며 숨 가쁜 일정을 소화하던 장혁은 이날 바쁜 일정 중 양해를 구하고 짬을 내 아들의 입학식을 찾았다는 후문이다.

한편 장혁은 현재 월화극 정상을 지키고 있는 '빛나거나 미치거나'에서 고려의 왕자 왕소 역을 맡아 활약하는 한편 개봉을 앞둔 '순수의 시대'에서는 조선의 왕위를 노리는 이방원 역을 맡아 연기 변신을 선보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