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어촌편', 손호준 합류 새 포스터..웃긴데 슬퍼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5.02.06 10:27 / 조회 : 90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CJ E&M


배우 손호준이 합류한 tvN 자급자족 어부 라이프 '삼시세끼-어촌편'의 새 공식 포스터가 공개됐다.

6일 오전 tvN은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 세 남자가 불가에 모여 혹독한 환경에서 한 끼 식사를 해결하기 위해 악전고투를 벌이는 장면을 담고 있는 '삼시세끼-어촌편'의 새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번 공개된 포스터에서는 차승원, 유해진이 고단한 표정으로 서로를 쳐다보는 가운데, 고정 멤버로 새롭게 합류한 손호준이 한 쪽에서 허탈한 웃음을 보이며 웃픈(웃긴데 슬픈)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고된 표정의 차승원은 트레이드마크가 된 빨간 고무장갑을 낀 손으로 국자를 들고 유해진을 바라보고 있으며, 어리벙벙한 표정의 유해진은 그런 차승원과 눈을 맞추면서도 이제는 익숙해진 듯 자연스럽게 부채질을 하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차줌마' 차승원, '바깥양반' 유해진의 티격태격 케미가 단적으로 드러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손호준은 한 쪽 구석에서 쪼그리고 앉아 둘의 대화를 듣고 있기라도 한 듯 허탈한 웃음을 짓는 모습으로 깨알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손호준은 지난달 30일 방송된 2회 후반부에서 게스트로 나서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등장하자마자 집 주인인 유해진의 수발을 드는 모습을 보여 웃음 폭탄을 투척했다. 또한 '삼시세끼-어촌편'의 아기 강아지 산체와 최고의 케미를 보이며 앞으로의 활약에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삼시세끼-어촌편'은 도시에서 쉽게 해결할 수 있는 한 끼를 낯설고 한적한 시골에서 손수 해 보는 야외 버라이어티 '삼시세끼'의 스핀오프 버전이다. 강원도 정선을 떠나 머나먼 섬마을 만재도로 무대를 옮겼다.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이 정식 멤버로 활약하는 가운데, 정우, 추성훈 등 초호화 게스트까지 가세해 한 끼 해결을 위한 고군분투를 펼치며 큰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