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치' 김래원, 딸 김지영과 마지막 생일파티 '뭉클'

조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15.01.26 22:49 / 조회 : 387
image
/사진=SBS '펀치' 방송화면 캡처


'편치' 김래원이 딸 김지영과 마지막 생일파티를 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펀치'(연출 이명우, 극본 박경수, 제작 HB엔터테인먼트)에서는 박정환(김래원 분)이 딸 박예린(김지영 분)과 생일파티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예린은 작은 케이크를 준비해 박정환의 방에 들어왔다.

이어 박예린은 "케이크가 너무 작지? 내년에는 더 큰 케이크 사 올께. 생일 축하한다. 아빠, 100살까지 살아야 한다"며 박정환의 생일을 축하해줬다.

이에 박정환은 눈물을 글썽이며 딸 박예린의 머리를 쓰다듬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