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 측 "연기만 전념..핑클 멤버들과 불화無"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5.01.13 15:17 / 조회 : 4141
  • 글자크기조절
image
이진 /사진=스타뉴스


이진 측이 향후에도 연기에만 전념할 예정이라며 핑클 재결합설을 부인했다.

이진 소속사 킹콩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3일 스타뉴스에 "이진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으로, 앞으로도 계속 연기에만 전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12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서는 MC들의 지인들이 출연했다. 이날 성유리는 과거 핑클 시절 함께 활동했던 옥주현을 초대했으며, 이효리를 전화로 연결했다. 이들은 활동 당시를 회상하며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방송 후 핑클의 재결합설과 함께 이진만이 배제된 것을 두고 불화설도 흘러나왔다.

킹콩 관계자는 "이진이 핑클이었던 멤버들과 불화를 겪을 이유가 없다"면서 "재결합설 얘기 등도 나오는데 당연한 얘기겠지만 이진은 향후에도 연기에만 전념하겠다는 계획이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