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WKBL 총재배 춘계 전국 여자 중·고 농구 사천대회 개최

국재환 기자 / 입력 : 2015.01.13 13:26 / 조회 : 2084
  • 글자크기조절
image
WKBL 총재배 춘계 전국 여자 중.고 농구 대회에서 여고부 최초 61점을 기록한 바 있는 신지현(20, 하나외환). /사진=WKBL 제공



2015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총재배 춘계 전국 여자 중·고 농구 사천대회가 오는 13일부터 20일까지 8일간 사천시에서 개최 된다.

여자 중·고교 농구 활성화를 위해 시작한 WKBL 총재배 전국 여자 중·고 농구대회는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하며, 전국 중학교 여자농구팀 21개, 고등학교 여자농구팀 20개 총 41개 팀이 참가한다.

여자 중·고 농구대회 중 최대 규모로 자리매김 하고 있는 WKBL 총재배 대회는 지난해에 이어 최다 팀인 41팀이 참가, 대한농구협회 등록된 중학교, 고등학교 여자농구팀 전 학교가 참가한다.

이번 대회는 13일부터 예선 조별리그를 거쳐 결선 토너먼트를 통하여 20일 결승전이 치러진다. 또한 WKBL에서는 참가팀 선수 전원에게 동계 점퍼, 농구화, 언더웨어를 선물한다.

한편, 이 대회 여고부 최우수선수(MVP) 출신 선수 전원(2013년까지)은 현재 WKBL에서 활동 중이다. 특히 2014 드래프트 1순위로 하나외환에 입단한 신지현은 선일여고 3학년 재학시절 본 대회에서 대전여상을 상대로 여고부 최초로 61점을 기록한 바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